이승훈, 주종목은 매스스타트&팀추월···1만m 아쉬운 4위
스포츠

이승훈, 주종목은 매스스타트&팀추월···1만m 아쉬운 4위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2-16 11:25:24 | 수정 : 2018-02-16 11:28:1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5일 오후 강원도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0,000m 경기에서 이승훈이 역주하고 있다. 이날 이승훈은 12:55.54으로 한국신기록 세웠다. (뉴시스)
대한민국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스타 이승훈(30)이 1만m 한국 신기록을 세웠다. 그러나 메달은 따 내지 못했다.

15일 강릉 스피드스케이팅경기장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만m에서 12분55초54를 기록, 12명 가운데 4위를 차지했다.

이승훈은 2011년 미국 솔트레이크 대회에서 자신이 세운 한국 기록(12분57초27)보다 1.67초 빨리 결승선을 통과, 8년 만에 한국 신기록을 수립했다.

3조의 이승훈은 모르치 가이스터(독일)와 함께 스타팅 라인에 섰다. 초반 400m를 35.32초에 끊은 뒤 5600m까지 랩타임을 31초대로 유지했다. 6000m부터 이승훈은 30초대로 기록을 끌어 올리면서 가이스터를 따돌리기 시작했다. 이후 이승훈은 힘을 더 내면서 세 바퀴를 남기고 앞서 가장 빨리 달린 조던 벨코스(캐나다)의 기록을 앞질렀다. 마지막까지 이승훈은 속도를 줄이지 않고 30초대를 유지, 자신의 역대 최고기록을 세웠다.

이승훈은 "예상을 훨씬 뛰어넘는 좋은 기록이다. 개인 최고 기록을 깨기 쉽지 않을 것이라고 생각했는데 마지막 10바퀴를 잘 타서 좋은 기록을 냈다. 관중들의 큰 응원 덕에 랩타임을 마지막까지 유지할 수 있었다"며 웃었다. "밥 데 용 코치님과 경기 전 많은 이야기를 했다. 코치님이 코너에서 템포를 살리고 직선에서 편하게 타라고 주문했다. 또한 마지막에 승부를 보자고 했는데 그대로 이뤄져 좋은 기록이 나왔다."

그러나 테드 얀 블로먼(캐나다·12분39초77), 요릿 베르흐스마(네덜란드·12분41초09), 니콜라 투모레로(이탈리아·12분54초32)가 더 빨랐다. '황제'로 통하는 스벤 크라머(네덜란드)는 13분01초02로 6위에 그쳤다.

이승훈은 "크라머는 이겼으니 괜찮다. 메달을 땄어야 했는데 아쉽다. 블로먼과 베르흐스마는 나보다 나이도 많다. 나도 더 하면 된다"고 결과를 수용했다. "100% 쏟았는데 어쩔 수 없었다. 다른 선수들이 잘 탔다. 1만m는 확실히 어려운 것 같다. 잠도 잘 못 잘 것 같다."

아울러 "앞으로 더 중요한 종목이 남았다. 체력을 회복하는 데 큰 문제는 없을 것이다. 내일은 회복에 중점을 두고 가볍게 훈련에 임하겠다"고 밝혔다.

이승훈은 주종목인 매스스타트와 팀추월을 남겨놓고 있다. 올 시즌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월드컵 매스스타트에서 두 차례 우승하는 등 세계 1위에 랭크돼 있다. 정재원(17), 김민석(19)과 함께 출전하는 팀추월에서도 1차례 우승, 세계 4위에 올라 있다.

이승훈은 "좋은 기록을 내면서 남은 매스스타트와 팀추월에서 자신감을 갖고 임할 수 있게 됐다. 앞으로 두 종목만 생각하겠다"고 다짐했다. 팀추월에 대해서는 "민석이와 나는 준비가 잘되고 있는 느낌이다. 호흡만 잘 맞추면 기대 이상의 성적을 낼 수 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일본항공, 기내식에 더이상 '전범기' 문양 안 쓴다"
일본항공(JAL)이 기내식 도시락에 전범기 문양을 사용하지 않겠...
"민주주의가 아니라 혐오를 배운 선거" 시민단체, 김문수 전 후보 인권위 진정
6·13 지방선거에서 혐오표현을 하는 후보를 감시하기 위해 인...
김성태, "자유한국당 중앙당 해체…구태청산 TF 가동"
6·13 지방선거에서 참패한 자유한국당이 중앙당을 해체하고 간...
탁현민, ‘불법 선거운동 혐의’ 벌금 70만 원 선고…“결과 받아들여야”
지난해 제19대 대통령선거 과정에서 불법 선거운동을 벌인 혐의로...
‘청와대 특활비 상납’ 전 국정원장들 징역형…법원 “뇌물은 아냐”
박근혜 정부 시절 국가정보원의 특수활동비를 청와대에 상납한 혐의...
한수원, 월성 1호기 조기 폐쇄…천지·대진 신규 원전 건설 백지화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이 운영허가 기간이 남은 월성 원전 1호기...
새누리당 초선의원, "보수정치 실패 책임 중진 은퇴해야"
자유한국당 초선 의원 중 일부가 선거 참패 결과의 책임을 물으며...
이재명 인터뷰 태도 논란 확산…당선 확정 후 신경질적 반응 보여
6·13 전국동시지방선거에서 경기도민의 선택을 받은 이재명 더...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 발생…보건당국 역학조사 중
인천에서 올해 첫 비브리오패혈증 환자가 발생해 보건당국이 각별한...
궐련형 전자담배, 일반담배보다 타르 많아…니코틴은 유사
국내에 판매 중인 궐련형 전자담배 일부 제품의 타르 함유량이 일...
이명희 구속영장 기각…법원 “범죄 혐의 다툼의 여지 있어”
운전기사, 공사 근로자 등에게 상습적으로 폭언·폭행을 한 혐의...
김기덕 감독, MBC 'PD수첩' 제작진 명예훼손 혐의 등으로 고소
다수의 영화를 만들고 여러 국제 영화제에서 수상해 세계적으로 유...
‘용산 건물 붕괴’ 합동감식 “폭발·화재 때문 아냐”
지난 3일 무너진 서울 용산구 상가건물 붕괴현장 합동감식 결과,...
"유명 해외 배송업체 사칭한 이메일 악성코드 주의하세요"
해외에서 물건을 직접 구입하는 국내 소비자가 늘면서 이들을 상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 명예훼손 혐의 지만원 씨 고소
임종석(52) 청와대 대통령비서실장이 자신을 가리켜 주사파라고 ...
‘후원금 강요’ 장시호, 항소심서 징역 1년 6개월로 감형
대기업을 상대로 한국동계스포츠영재센터에 후원금을 강요한 혐의 등...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