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네타 전 美국방 “트럼프, 전략 없이 직감만 믿고 북미회담 하면 재앙”
국제

파네타 전 美국방 “트럼프, 전략 없이 직감만 믿고 북미회담 하면 재앙”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4-04 09:22:33 | 수정 : 2018-04-04 13:03:25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불안정·시간 부족으로 토대 마련 불가능…사진 찍을 기회로 여기거나 연기해야”
자료사진, 리언 파네타 전 미국 국방장관. (AP=뉴시스)
리언 파네타 전 미국 국방장관이 5월에 열릴 예정인 북미 정상회담을 두고 "재앙과 같은 상황이 벌어지는 것을 피하기 위해 당장의 성과를 바라지 않는 회담을 하거나 회담 자체를 연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파네타 전 장관은 3일(현지시간) CNBC에 기고한 칼럼에서 “불안정한 상황과 시간 부족이 현 정부 역사상 가장 중요한 외교 정상회담 중 하나에 필요한 토대 마련을 거의 불가능하게 만든다”고 지적했다.

그는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에 대해 “대통령이 외교 지식이나 경험이 적고 고위급 정상회담을 완전히 준비하는 데 필요한 시간을 들일 인내심이 적다는 것은 비밀도 아니다”라며 “우리의 동맹국들과 긴밀한 협력을 통한 포괄적이고 세심하게 계획한 전략이 없는데도 대통령은 자신의 직감을 더한 성격적 강점 하나만으로 승리하기에 충분할 것이라고 믿으며 정상회담에 들어갈 가능성이 있다. 그것은 재앙의 지름길”이라고 경고했다.

파네타 전 장관은 재앙을 피하기 위한 두 가지 선택지를 제시했다. 첫째는 향후 협상에서 검토할 문제를 폭넓은 틀에서 동의하고, 합의 가능한 세부사항에 대해 협상 담당자가 논의를 시작할 장소·시간을 결정하는 선에서 이번 회담을 김정은 북한 조선노동당 위원장과 사진 찍을 기회로 여기는 것이다. 둘째는 협상 담당자들이 북한의 비핵화를 끌어낼 합의 가능한 요소와 조건이 실제로 있다고 결정할 때까지 정상회담을 연기하는 것이다.

그는 “북한과의 진지한 협상에는 핵·미사일 시험을 동결하고, 핵무기 연료 생산과 핵무기 배치를 중단하며, 핵 사찰을 요하는 검증 절차를 수립하도록 김 위원장을 압박하는 것을 포함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북한의 비핵화를 보장하는 합의된 검증 절차가 있다고 가정할 때 미국과 동맹국들은 전력구조 감축, 경제 원조, 북한과의 영구평화협정과 관련된 문제 등 답례로 무엇을 준비할지 고려해야 할 것”이라며 “몇 주 안에 이것들과 관련 조항들을 일일이 진지하게 평가하고 이에 대한 동맹국들의 승인과 지지를 얻어내는 것은 거의 불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파네타 전 장관은 “현 상황이 북한과 가능성 있는 합의를 협상하기 위한 중요한 기회를 제공한다는 것에는 의심할 여지가 없다. 대북 제재 강화와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관계 설정으로 협상 분위기를 만든 트럼프 대통령의 일부 공로는 인정받을 만하다”면서도 “하지만 성공하려면, 시간과 진지한 준비, 세심한 계획, 동맹국의 광범위한 자문 등이 필요하다. 트위팅은 (회담을) 성공하게 할 수 없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한편 파네타 전 장관은 버락 오바마 정부에서 국방부 장관과 중앙정보국(CIA) 국장을, 빌 클린턴 정부에서 백악관 비서실장을 역임했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미투운동에 찬물" 정춘숙·권미혁·금태섭 '안희정 사건' 무죄 선고 비판
정무비서를 상대로 업무상 위력을 행사해 성폭행한 혐의를 받는 안...
‘동료 살해·시신 소각’ 미화원에 1심 ‘무기징역’ 선고
자신이 돈을 빌린 동료를 살해한 뒤 시신을 소각한 환경미화원이 ...
서울시내서 개 도축하고 폐수 무단방류한 업소 3곳 적발
서울시내에서 개를 도축하면서 발생한 폐수를 하천에 무단으로 흘려...
이재명 경기지사, SBS '그것이 알고싶다' 제작진 등 고발
이재명 경기도지사가 성남시장 시절 경기도 성남 지역 폭력조직과 ...
진열 후 남은 음식 재사용한 토다이…식약처, 해산물 뷔페 실태조사
손님들이 가져가지 않아 진열대에 남은 음식을 재사용해 물의를 빚...
김경수 경남지사, 드루킹과 3시간 넘게 대질…의혹 모두 부인
드루킹 김동원(49·남·구속 기소) 씨의 여론 조작 의혹 공...
경남 남해고속도로에서 BMW 7시리즈 본넷 연기…졸음쉼터 정차 후 전소
9일 오전 7시 55분께 남해고속도로를 달리던 BMW 차량에서 ...
SPC 그룹 총수 3세 허희수 부사장, 마약 혐의 구속
파리바게뜨·베스킨라빈스·던킨도너츠 등 식품 그룹으로 유명한 ...
MBC 'PD수첩', 김기덕 감독·조재현 배우 성폭력 의혹 후속 보도
영화감독 김기덕과 영화배우 조재현의 성폭력 의혹을 담은 MBC ...
포천화력발전소 시범 가동 중 폭발…1명 사망·4명 부상
8일 오전 8시 48분께 경기도 포천시 신북면 신평리 장자산업단...
기무사 대신 군사안보지원사령부…27년 만에 다시 새 간판
지난해 촛불 정국 때 계엄령 문건을 작성한 의혹을 받는 국군 기...
靑 “리비아 피랍 첫날, 文대통령 ‘구출에 최선 다하라’ 지시”
청와대가 우리 국민이 리비아에 피랍된 사건에 대해 “납치된 첫 ...
연안 안전사고 사망자 8월 가장 많아…‘부주의’ 원인 절반 이상
지난해 해안가, 항·포구 등 연안에서 발생한 안전사고로 인한 ...
소비자단체 “치킨 프랜차이즈, 5년간 원가 하락에도 우회적 가격 인상”
최근 5년간 치킨 프랜차이즈 업체들이 닭고기 가격의 지속적인 하...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