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상원 열사 마지막 흔적”…5·18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 개방
문화

“윤상원 열사 마지막 흔적”…5·18 최후 항쟁지 옛 전남도청 개방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5-15 16:42:21 | 수정 : 2018-05-24 17:38:0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980년 5·18 당시 최후 항쟁지였던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이 15일 오전 개방된 가운데 관람객들이 ‘가자, 도청으로-5월 27일 이전과 이후, 그사이’ 작품을 관람하고 있다. 사진은 바퀴자국 선명하게 남아 있는 시민군 태극기. (뉴시스)
“5·18 당시 시민군 대변인 고(故) 윤상원 열사가 계엄군의 총에 맞아 숨진 장소입니다.”

윤 열사는 옛 전남도청 민원실 2층 회의실에서 도망가지 않고 끝까지 남아 민주주의를 외치던 중 총칼로 무장한 계엄군의 총탄에 맞아 숨졌다.

15일 오전 5·18민주화운동 최후 항쟁지였던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이 시민에 임시 개방됐다.

옛 전남도청복원협의회는 5·18 38주기를 맞아 옛 전남도청 본관 등 6개동을 개방하고 ‘가자, 도청으로-5월 27일 이전과 이후, 그사이’ 전시를 다음달 17일까지 펼친다.

개방된 옛 전남도청의 내부에는 항쟁을 떠올리게 하는 영상과 전시물로 채워졌다.

윤 열사가 총에 맞아 쓰러졌던 장소에는 그의 생전 사진과 업적이 담긴 전시물이 세워져 있었다.

옆에는 항쟁에 사용됐던 투사회보와 바퀴 자국이 선명하게 남아있는 시민군의 태극기가 펼쳐졌다.

또 전시는 옛 전남도청 건립부터 5·18민주화운동, 촛불혁명까지 100년의 역사를 홀로그램 사진을 통해 살펴볼 수 있도록 구성됐다.

1980년 5·18 당시 최후 항쟁지였던 광주 동구 옛 전남도청이 15일 오전 개방된 가운데 한 초등학생 관람객이 휴대전화로 영상 전시물을 촬영하고 있다. 옛 전남도청에서는 이날부터 다음달 17일까지 ‘가자, 도청으로-5월 27일 이전과 이후, 그사이’가 펼쳐진다. (뉴시스)
총탄 자국 선명하게 남아있는 옛 전남도청 현판과 항쟁 38년 만에 처음 공개된 영상물이 전시장 곳곳에 배치돼 당시 상황을 느낄 수 있게 했다.

이번 개방 행사에는 5·18 희생자 유가족으로부터 생생한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 시간도 마련된다.

또 청소년을 대상으로 5·18 당시 광주 시내 지도를 퍼즐로 직접 맞춰 보며 역사와 가치를 체험하는 ‘오월 스토리 퍼즐’과 옛 전남도청 보존건물들을 미니어처로 만드는 체험 프로그램도 진행된다.

이 밖에도 이외에도 스마트폰 등을 활용해 5·18의 가치와 의미를 함께 나눌 수 있는 ‘5·18민주평화기념관(옛 전남도청) 동영상 콘텐츠 공모전’도 열린다.

옛 전남도청복원협의회 관계자는 “5·18 최후 항쟁지였던 옛 전남도청이 국립아시아문화전당 건립 과정에서 훼손돼 안타깝다”며 “전시물을 통해서라도 처참했던 광주의 모습을 느낄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뉴시스)


뉴스한국닷컴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미등록 미얀마 노동자, 단속 중 사망 '무혐의'…시민단체, "진상조사하라" 규탄
올해 8월 22일 경기도 김포의 한 건설현장에서 일하던 딴저테이...
"적폐 행태"라며 경찰 고발하려던 이재명, 이해찬 만류에'멈칫'
이재명 경기도지사 측이 이 지사를 수사한 경기도 분당경찰서를 검...
조명기구 배터리에 금괴 은닉해 1.8톤 밀수입 일당 적발
홍콩에서 수입해오는 조명기구 배터리 내부에 금괴를 숨기는 수법으...
"효성 향응 받은 한수원 직원들 납품 비리 묵인"
한국수력원자력 직원 16명이 효성으로부터 향응을 받고 납품 비리...
노동부, ‘전 직원 폭행’ 양진호 실소유 회사 특별근로감독 착수
전 직원을 폭행한 영상 등이 공개돼 물의를 빚고 있는 양진호 한...
음주는 살인이라더니…이용주 의원, 음주운전 하다 적발
서울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이용주 민주평화당 의원이 경찰 단...
서울교통공사 노조, 조선·중앙·동아 언론중재위 제소
최근 불거진 서울교통공사 친인척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서울교...
‘차량용 소화기 설치’ 모든 차량 의무화…승용차 내 손닿는 곳에 설치
차량용 소화기 설치 의무가 기존 7인승 이상에서 모든 차량으로 ...
IP카메라로 사생활 엿보고 불법 촬영한 남성 10명 검거
반려동물 모니터링 사이트를 해킹한 후 회원들의 IP카메라에 무단...
오리온 부회장, 횡령 혐의 검찰 송치…회삿돈 200억으로 개인별장 신축
호화별장을 지으면서 200억 원이 넘는 법인자금을 횡령한 혐의로...
일본군 성노예 피해자 하점연 할머니 별세
26일 오전 경기도 광주시 퇴촌면에 있는 '나눔의 집'에서 지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