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0명 사망자 낸 푸에고 화산 폭발…과테말라, 매몰자 수색 공식 종료
국제

110명 사망자 낸 푸에고 화산 폭발…과테말라, 매몰자 수색 공식 종료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6-18 10:35:14 | 수정 : 2018-06-18 14:16:11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197명 실종상태…아직도 하루 4~5차례 소규모 분화 중
과테말라 푸에고 화산 폭발 피해를 입은 산 미겔 로스 로테스 마을에서 실종자 가족들과 자원봉사자들이 17일(현지시간) 수색작업을 벌이고 있다. 국가재난관리청은 이날 이 지역의 위험성이 높아 수색작업을 공식 종료한다고 발표했다. (AP=뉴시스)
과테말라가 푸에고 화산 폭발로 인한 매몰자 수색작업을 공식적으로 종료했다.

과테말라 국가재난관리청(CONRED)은 17일(현지시간) 성명을 통해 “에스쿠인틀라 시 산 미겔 로스 로테스와 엘 로데오 마을에서의 수색작업이 영구적으로 중단됐다”며 “그 지역은 사람이 거주할 수 없고, 위험성이 높다”고 밝혔다.

재난관리청에 따르면 지난 3일 40년 만에 발생한 푸에고 화산의 강력한 폭발로 110명이 목숨을 잃고, 197명이 아직 실종된 상태다. 스페인어로 ‘불’을 의미하는 푸에고 화산은 아직도 매일 4~5차례 소규모 분화를 계속하고 있다. 화산재 연기기둥은 해발 1만 5420피트(4.7km)까지 치솟아 있다.

에스쿠인틀라 시는 화산재와 흙에 집이 묻힌 약 2800명의 주민들을 위해 12곳의 대피소를 운영하고 있으며, 인근 지역의 대피소에도 770명이 넘는 사람들이 머물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여성단체들 “탁현민 승소 판결 사법부 규탄…강간 판타지 출판 옹호”
여성단체들이 탁현민 청와대 대통령비서실 선임행정관의 손을 들어준...
"국정원에 아들 채용 압박" 한겨레 보도…김병기 의원, "개혁 저항 적폐 강고"
국회 정보위원회 간사인 김병기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국가정보원에 ...
대법원, 구속 상태 양심적 병역거부자에 보석 직권 허가
지난달 28일 헌법재판소가 대체복무제를 규정하지 않은 병역법에 ...
13~16일 슈퍼문·태풍 영향…해안 저지대 침수 피해 우려
이달 13~16일 달과 지구의 거리가 가까워지는 ‘슈퍼문(Sup...
송영무, "여성들이 행동거지·말하는 것 조심해야" 발언 논란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군대 내 성폭력 근절 의지를 강조하던 중 ...
대진침대 안전기준 초과 모델 2종 추가 확인…현재까지 총 29종
1급 발암물질인 라돈이 검출된 대진침대 매트리스 중 안전기준을 ...
“저는 살았지만 장애인이 됐고 죽은 동료는 100명을 넘었습니다”
1002일. ‘반도체 노동자의 건강과 인권지킴이, 반올림(이하 ...
"안전한 임신중지 접근성은 인권" 레베카 곰퍼츠 내한 국회 토론회
임신중지 합법화를 주장하는 네덜란드 산부인과 의사 레베카 곰퍼츠...
“양심적 병역거부 대체복무제, 국회가 응답해야”
병역법 개정안을 대표 발의한 전해철·이철희·박주민 의원이 양...
아시아나항공 노조, "박삼구 회장 경영 일선에서 물러나야"
아시아나항공이 탑승객에게 기내식을 제대로 제공하지 못하는 '기내...
"대운하 집착한 대통령 영혼없는 정부가 최악 혈세 낭비 초래"
"이명박 정부 4대강 사업은 총체적 부실이자 천문학적 혈세 낭비...
5년간 어린이 자석 관련 사고 222건…삼킴 사고 84.7%
안전기준에 부적합한 자석완구가 버젓이 유통되고, 어린이에게 치명...
경찰, '명예훼손 혐의' 이상호 기자 기소 의견으로 검찰 송치
영화 '김광석'을 만들어 고(故) 김광석 씨의 타살 의혹을 제기...
"당원 심장을 춤추게 하겠다" 박범계, 민주당 대표 출마 선언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4일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기자회견을...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