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한 게임 두 홈런 맹활약…19·20호 폭발
스포츠

추신수, 한 게임 두 홈런 맹활약…19·20호 폭발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7-31 16:37:26 | 수정 : 2018-07-31 16:41:40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개인 통산 10번째 한 경기 멀티포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사진 가운데)가 3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 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5회초 역전 3점포를 때려낸 후 엘비스 앤드루스(사진 왼쪽)와 하이파이브를 나누고 있다. (AP=뉴시스)
‘추추 트레인’ 추신수(36·텍사스 레인저스)가 텍사스 이적 후 처음으로 멀티홈런을 터뜨리며 팀의 4연승에 앞장섰다.

추신수는 3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 필드에서 열린 2018 메이저리그(MLB)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1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홈런 두 방을 몰아치며 5타수 2안타 4타점 2득점으로 활약했다.

추신수가 한 경기에 2개 이상의 홈런을 친 것은 이번이 10번째다.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소속이던 2008년 9월 20일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전에서 빅리그 데뷔 이후 처음으로 2개의 홈런을 몰아친 추신수는 2009년 7월 4일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전에서도 홈런 2개를 쳤다.

추신수는 2010년 5월 22일 신시내티 레즈전(2개), 6월 24일 필라델피아 필리스전(2개), 6월 28일 신시내티 레즈전(2개), 9월 18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3개) 등 4차례나 한 경기 2개 이상의 홈런을 쏘아 올렸다.

2012년 6월 15일 신시내티 레즈전에서 2개의 홈런을 친 추신수는 신시내티 레즈 유니폼을 입고 뛰던 2013년 5월 8일 애틀랜타전과 5월 16일 마이애미 말린스전에서 2개씩의 대포를 때려냈다.

2014년 텍사스로 둥지를 옮긴 이후 좀처럼 멀티홈런을 때려내지 못하던 추신수는 2013년 5월 16일 마이애미전 이후 1902일 만에 멀티홈런 경기를 펼쳤다. 텍사스 이적 이후에는 처음이다.

추신수의 한 경기 최다 홈런 기록은 2010년 9월 18일 캔자스시티전에서 기록한 3개다.

시즌 19, 20호 홈런을 연달아 때려낸 추신수는 2년 연속 20홈런 고지를 밟았다. 추신수는 2009년(20개), 2010년(22개), 2013년(21개), 2014년(22개), 2017년(22개) 20개 이상의 홈런을 쳤다.

추신수는 자신의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에도 2개 차로 다가섰다.

3점포, 솔로 홈런 한 방씩을 때려낸 추신수의 시즌 타점은 51개로 늘었다.

지난 22일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전에서 52경기 연속 출루 행진을 마감한 추신수는 이후 8경기에서 타율 0.133(30타수 4안타) 3타점 5볼넷 4득점으로 주춤했지만, 이날 대포 두 방으로 그간의 부진을 씻어냈다.

추신수의 시즌 타율은 0.278에서 0.280(393타수 110안타)로 올라갔다.

텍사스 레인저스의 추신수(사진 오른쪽)가 31일(한국시간) 미국 애리조나주 피닉스의 체이스 필드에서 열린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의 경기에서 8회초 솔로 홈런을 때려낸 후 루그네드 오도어와 포옹을 나누고 있다. (AP=뉴시스)
경기 초반 추신수의 방망이는 잠잠했다. 1회초 스탠딩 삼진으로 돌아선 추신수는 3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도 2루수 앞 땅볼을 치는데 그쳤다.

추신수의 방망이는 5회 날카롭게 돌아갔다. 0-1로 끌려가던 텍사스는 5회초 로빈슨 치리노스, 딜리노 디실즈의 볼넷으로 1사 1, 2루의 찬스를 만들었다. 텍사스는 마틴 페레스가 삼진으로 돌아서 기회를 날리는 듯 보였다.

하지만 추신수가 해결사 노릇을 톡톡히 했다. 상대 좌완 선발 투수 로비 레이의 2구째 시속 93.5마일(약 150.5㎞)짜리 포심 패스트볼을 통타, 좌중간 담장을 넘기는 역전 3점포를 작렬했다.

추신수는 5-4로 역전한 6회초 2사 만루의 찬스에서 헛스윙 삼진을 당했다.

만루 찬스를 놓치며 아쉬움을 남긴 추신수는 팀이 7-5로 앞선 8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애리조나의 우완 불펜 투수 맷 안드리세의 2구째 체인지업을 공략, 좌중간 담장을 훌쩍 넘겼다.

쐐기포를 날린 추신수는 8회말 수비 때 교체돼 이날 경기를 마쳤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맹타 속에 애리조나를 9-5로 물리쳤다. 4연승을 질주한 텍사스는 시즌 46승째(62패)를 따냈다. (뉴시스)


스포츠팀  [star@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박범석 영장전담판사를 증거인멸방조 혐의로 고발합니다"
동일방직노조·원풍모방노조·긴급조치사람들 등 양승태 대법원의 ...
검찰, 조현민 특수폭행·업무방해 혐의 ‘혐의없음’ 결론
‘물컵 갑질’로 사회적 공분을 불러일으켰던 조현민 전 대한항공 ...
협조? 압박? 여야, 국감서 중기부 요청 두고 볼썽사나운 말다툼
12일 국회에서 열린 국회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의 중소벤...
경찰, 이재명 자택 압수수색…李, "이해하기 어렵다"
경기 성남분당경찰서가 12일 오전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성남시 분...
김진태 의원 벵갈고양이 학대 논란…민주당, "정치 동물쇼" 비난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김진태 자유한국당 의원이 국정감사장에 벵갈...
'PD수첩' 명성교회 비자금 800억 의혹 제기…명성교회, "법적 대응 검토"
9일 MBC 'PD수첩'이 교회 세습 논란으로 물의를 빚은 명성...
MB, 1심 징역 15년·벌금 130억 원…“다스는 MB 것 넉넉히 인정”
뇌물수수, 다스 자금 횡령 등의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이명박 전...
제주에 전범기 달고 온다는 日…국회서 전범기 금지 법안 속속 제출
오는 10일부터 14일까지 제주민군복합관광미항(제주해군기지)에서...
수도권 택지 개발 정보 사전 공개 논란…檢, 신창현 의원실 압수수색
검찰이 1일 신창현 더불어민주당 의원의 의원회관 사무실을 압수수...
김명수 대법원장, "법원행정처 폐지" 공식 발표
양승태 전 대법원장 시절 대법원의 이른바 '사법농단' 사태 당시...
"북한이 넘길 다음 책장은 비핵화 아니라 '조용한 핵개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핵을 포기하고 체제 안정을 대가로 얻는...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