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국무부 “한미 간 균열 보도, 부풀려졌다…한국과 긴밀한 조율”
국제

美국무부 “한미 간 균열 보도, 부풀려졌다…한국과 긴밀한 조율”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8-08-30 10:38:19 | 수정 : 2018-08-30 13:04:3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북·일 7월 비밀 회담 보도 “확인할 수 없다”…선 비핵화 후 종전선언 강조
자료사진, 헤더 나워트 미국 국무부 대변인. (신화=뉴시스)
미국 국무부가 최근 대북 문제를 둘러싸고 한미 간 균열이 있다는 보도에 대해 “부풀려졌다”고 일축했다.

헤더 나워트 국무부 대변인은 29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이 같은 보도와 관련 북미 간, 한미 간이 소원해질 우려가 있는지 묻는 질문에 “한국과 미국 사이에 균열이 있다고 주장하는 몇몇 보도를 봤지만 그 생각은 단순히 부풀려진 것”이라며 “실제 현실을 그렇지 않다”고 밝혔다.

나워트 대변인은 “우리는 한국과 긴밀하게 조율하고 있다”며 “우리는 한국과 일본, 다른 여러 나라들의 지원 없이 북한과 대화를 하는 이 지점까지 도달할 수 없었을 것이다. 두 핵심 동맹들(한국·일본)은 우리를 도왔다”고 말했다.

이어 “우리가 여기저기 다른 종류의 정책 이슈에 대해 사소한 의견 불일치가 있을 수 있지만 (한미 간 균열이 있다는) 그 모든 이야기는 단지 부풀려진 것”이라며 “우리는 이 나라들과 긴밀하게 조율하고 있고 훌륭한 관계를 맺고 있으며, 항상 정보를 공유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지난달 베트남에서 북한과 일본이 비밀 회담을 했다는 보도에 나워트 대변인은 “그런 종류의 만남을 확인할 수 없지만 미국과 일본은 미국과 한국처럼 매우 긴밀하게 조율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우리는 모두 같은 찬송가를 부르고 있다”는 비유를 들어 한·미·일이 긴밀한 공조관계에 있음을 강조했다. 전날 워싱턴포스트는 북한과 일본이 지난 7월 미국에 알리지 않고 비밀 회담을 했으며, 이에 미국 고위 관리가 격앙한 반응을 보였다고 보도했다.

마이크 폼페이오 장관의 4차 방북 취소와 관련해서 스티브 비건 대북정책 특별대표가 혼자 방북할 계획이 있냐는 질문에는 “이 시점에 발표할 어떤 방북 계획은 없다”면서도 “그는 아마도 몇 주 내에 다른 나라들의 대화 상대를 만나기 위해 이 지역으로 갈 것을 알고 있지만 어느 시점에 북한에 가게 될지는 예측하지 않겠다”고 답했다.

나워트 대변인은 ‘선 비핵화 후 종전선언’이라는 입장을 강조하기도 했다. 그는 종전선언이 싱가포르에서 열린 북미정상회담에서 합의된 내용 중 하나인지 묻는 질문에 “그것이 전반적인 합의의 일부였는지 알지 못한다”며 “나는 우리가 다른 부분에 도달하기 전에 비핵화가 이루어져야 한다고 믿는다고 말할 수 있다. 그것은 우리의 정책의 일부였다”고 말했다.

나워트 대변인은 폼페이오 장관의 방북 취소와 관련 ‘한반도의 비핵화와 관련해 충분한 진전을 이루지 못하고 있다’는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발언을 언급하며 “우리는 만날 준비가 되어 있고, 기다리며 무슨 일이 일어나는지 지켜볼 것”이라고 덧붙였다.


조은희 기자  [news@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군인권센터, "공군이 모 중위 혈세 3000만 원 횡령 은폐 시도" 의혹 제기
서울공항에 주둔하는 공군 15특수임무비행단에서 훈련 예산 횡령 ...
한국여성의전화, "檢과거사위 김학의 사건 재배당 환영"
법무부 산하 검찰 과거사위원회가 김학의 전 법무부 차관 사건의 ...
5년간 가스보일러 사고로 49명 사상…일산화탄소 중독 주의
최근 5년간 가스보일러 사고로 14명이 목숨을 잃고 35명이 다...
서울 종로 고시원 화재 사상자 18명 발생…소방·경찰, 10일 합동감식
9일 오전 서울 종로구 관수동에 있는 지하 1층 지상 3층 규모...
조명기구 배터리에 금괴 은닉해 1.8톤 밀수입 일당 적발
홍콩에서 수입해오는 조명기구 배터리 내부에 금괴를 숨기는 수법으...
미등록 미얀마 노동자, 단속 중 사망 '무혐의'…시민단체, "진상조사하라" 규탄
올해 8월 22일 경기도 김포의 한 건설현장에서 일하던 딴저테이...
"적폐 행태"라며 경찰 고발하려던 이재명, 이해찬 만류에'멈칫'
이재명 경기도지사 측이 이 지사를 수사한 경기도 분당경찰서를 검...
"효성 향응 받은 한수원 직원들 납품 비리 묵인"
한국수력원자력 직원 16명이 효성으로부터 향응을 받고 납품 비리...
노동부, ‘전 직원 폭행’ 양진호 실소유 회사 특별근로감독 착수
전 직원을 폭행한 영상 등이 공개돼 물의를 빚고 있는 양진호 한...
음주는 살인이라더니…이용주 의원, 음주운전 하다 적발
서울 강남에서 음주운전을 하던 이용주 민주평화당 의원이 경찰 단...
서울교통공사 노조, 조선·중앙·동아 언론중재위 제소
최근 불거진 서울교통공사 친인척 채용 비리 의혹과 관련해 서울교...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