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검 연장할 가능성 완전히 사라졌다…우상호, “국민들에게 죄송”
정치

특검 연장할 가능성 완전히 사라졌다…우상호, “국민들에게 죄송”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3-02 16:03:50 | 수정 : 2017-03-02 16:08:46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주승용, “완전 식물 국회…민주당과 문재인이 사과해야”
2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실에서 열린 정책조정회의에 참석한 우상호 원내대표가 모두발언하고 있다. (뉴시스)
박영수 특별검사팀의 수사기간을 연장할 수 있는 마지막 가능성이 사라졌다. 야권은 2월 임시국회 마지막 날인 2일 마지막 희망을 걸었지만 꿈쩍 않는 상임위원회와 국회의장 앞에서 결국 주저앉았다.

이날 오후 2시 열린 본회의에서는 신문법 개정안을 포함한 165건의 법률안과 5·18 광주민주화운동 당시 계엄군의 헬기 총격 의혹 진상규명 촉구 결의안 등을 처리했다. 박영수 특검팀의 수사기간을 30일 연장을 담은 특검법 개정안은 지난달 28일 야4당이 힘을 모아 다시 발의한 것이지만 본회의는커녕 이날 열린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 탁자에도 오르지 못했다. 직권상정이 최후의 수단이지만 부정적인 입장을 유지한 정세균 국회의장이 결국 이를 허가하지 않았다.

법안 처리가 힘들다는 것은 이미 예견한 상황이었다. 이 때문에 우상호 더불어민주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전 국회 원내대표실에서 연 정책조정회의에서 죄송하다고 미리 사과했다. 우 원내대표는 “특검 연장을 위해 백방으로 노력했지만 법사위 몇몇 의원 때문에 정상적인 법적 절차를 밟기 어려웠고 국회의장도 무산됐다. 오늘(2일) 오전 중에 최대한 노력하겠지만 현실적으로 어렵다는 점을 국민들에게 솔직하게 보고 드린다”며, “원내 지도부로서 무한한 책임감을 느끼며 특검 연장을 강력하게 소망했던 국민 여러분에게 죄송하다는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했다.

같은 당 윤호중 정책위의장은 법사위 자유한국당 간사를 맡은 김진태 의원을 정면으로 비판했다. 윤 정책위의장은 “특검연장법을 마지막까지 반대해온 김진태 간사에게 대단히 유감을 표한다”며, “억지와 몽니로 법안처리를 무산시키고 있는 김 간사는 국회의원으로서 이미 자격이 없어졌다”고 강도 높게 비판했다.

국민의당은 특검연장법 처리가 불발이 그친 책임을 민주당에 물었다. 주승용 국민의당 원내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연 의원총회에서 “국회가 완전 식물 국회가 된 것 같다. 총리를 교체하지 못한 것에 기인해서 국정과 개혁입법이 한발자국도 못나가고 있다”며, “더불어민주당 그리고 문재인 후보가 국민 앞에 사과해야 한다”고 질타했다. 앞서 고연호 국민의당 대변인은 “다시 발의된 특검 연장법이 본회의에 직권상정 되려면 무엇보다 민주당의 강력한 행동이 필요하다. 정 의장은 민주당 출신이다. 민주당은 정 의장의 친정으로서 제1야당으로서 할 수 있는 모든 노력을 다 해야 할 책임이 있다”고 말했다.

자유한국당은 특검연장법을 정치공세로 규정했다. 정우택 원내대표는 이날 의원총회에서 “특검연장법은 소위 정치공세다. 우리가 검토할 가치조차도 없는 소위 떼쓰기 전법이 아닌가하고 생각한다”고 맹비판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곽현화 “이우성 감독 무죄?”···노출신 관련 녹취록 공개
노출신 공방 소송중인 개그우먼 겸 배우 곽현화(36)가 이우성 ...
'침몰 161일' 스텔라데이지호 실종 선원 가족들, 정부 입만 바라보다 미국행
남대서양에서 화물선 스텔라데이지호가 침몰한 지 7일로 161일째...
생리대 논란 검찰 수사로 번지나…깨끗한나라, 김만구 강원대 교수 고소
일회용 생리대 '릴리안'을 생산하는 깨끗한나라가 생리대 유해물질...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