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성년 성추행 연루 칠레 외교관 국내로 소환…유지은 대사 "깊이 사과"y
사회

미성년 성추행 연루 칠레 외교관 국내로 소환…유지은 대사 "깊이 사과"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6-12-20 14:24:02 | 수정 : 2016-12-20 14:37:23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현지 언론 함정취재 과정
칠레 채널 13 '엔 수 프로피아 트람파'가 공개한 주칠레 한국대사관 박 모 참사관의 성추행 함정취재 예고편 갈무리. 박 참사관이 미성년 여학생을 억지로 문 안으로 끌고가는 모습.
주칠레 한국대사관 소속 외교관 박 모 씨가 현지 미성년 성추행 사건에 연루돼 파문이 일자 유지은 대사가 사과문을 올렸다. 유 대사는 19일(현지시각) 대사관 홈페이지에 "동포 여러분께 많은 심려를 끼쳐드리고 동포사회에 큰 부담을 드리게 된 데 대해 진심으로 사과의 말씀을 드린다"고 밝혔다.

유 대사는 사건 발생 직후 한국 정부에 이 사실을 보고했으며 이에 따라 해당 외교관의 직무정지 조치를 취하고 엄정한 조사를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유 대사는 "대한민국 정부가 이번 사건을 매우 심각한 사안으로 인식하고, 철저한 조사를 통해 금번 비위행위에 대해 법령에 따라 엄중하고도 단호한 조치를 취할 예정임을 알려드린다고 말했다.

칠레 방송사 채널 13의 시사고발 프로그램 '엔 수 프로피아 트람파(En Su Propia Trampa, 자신의 덫에 걸리다)'는 박 씨의 미성년 성추행 장면을 포착한 동영상을 예고편으로 제작해 16일 페이스북에 올려 파문이 일었다.

엔 수 프로피아 트람파는 박 씨가 9월 한국어를 배우려는 14살 현지 여학생의 신체를 접촉했다는 제보를 받고 미성년자로 위장한 여성과 함정취재를 진행했다. 박 씨는 "너와 뽀뽀하고 싶다"고 말하고 목덜미를 잡아 당겨 신체 접촉했고 거부하는여성의 손목을 잡고 억지로 문 안으로 끌어 당기며 껴안았다.

프로그램을 진행하는 띠오 에밀리오가 박 씨를 직접 찾아가 취재 및 촬영 사실을 밝히자 박 씨는 연신 허리를 굽히며 영상을 삭제해달라고 애걸했다. 방송은 박 씨의 얼굴을 노출한 상태에서 그의 신체접촉부터 영상 삭제 요구 장면 등을 담은 예고편을 공개했고, 18일에 방송을 내보냈다.


이슬 기자  [dew@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기상청 “폭염·피부노화 대비 더위·자외선지수 확인하세요”
내달 1일부터 연령·환경에 따른 더위체감지수와 피부 노화를 유...
휴가 나온 장병 가장 듣기 싫은 말 “또 나왔어?”
휴가 나온 군 장병이 부모, 친구, 연인 등에게 가장 듣기 싫은...
시민단체 “재벌 사내유보금 환수해 최저임금 1만 원 실현하라”
시민단체 재벌사내유보금 환수운동본부와 사회변혁노동자당이 약 88...
김경수, 경남지사 선거전 시동…‘댓글 조작 사건’ 발목잡나
김경수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20일 오전 故 노무현 전 대통령 묘...
환경단체 “후쿠시마산 수산물 수입 금지…2만 8000명 서명 참여”
후쿠시마산 방사능 오염 수산물 수입 규제 세계무역기구(WTO) ...
美 심해 수색 전문가, “스텔라데이지호 블랙박스 회수 기술적으로 가능”
초대형 광석 운반석 스텔라데이지호가 남대서양에서 침몰한 지 1년...
원주시청 건축 행정 ‘고무줄 잣대’ 논란 확산
원주시청(시장 원창묵)이 햇수로 4년째 객관적인 근거도 없이 교...
‘국정원 댓글 사건’ 원세훈 징역 4년 확정…5년 만에 마무리
‘국가정보원 댓글 사건’으로 재판에 넘겨진 원세훈 전 국정원장에...
조만간 이곳의 쇠창살이 사라진다
법무부가 외국인보호소 내 보호외국인의 인권이 증진될 수 있도록 ...
“선욱이가 힘들어했던 신규 간호사 교육제도 꼭 개선해 주세요”
故 박선욱 간호사의 죽음을 계기로 간호사의 열악한 노동 현실을 ...
박근혜, ‘국정농단 재판’ 항소포기서 제출…검찰 항소로 2심 진행
국정농단 사건으로 1심에서 징역 24년과 벌금 180억 원을 선...
"원창묵 원주시장은 편파·갑질행정 전문가인가요?"
11일 오전 강원도 원주시 무실동에 있는 원주시청 앞에 원주시청...
시민단체들 “CGV 영화 관람료 꼼수 인상 철회하라”
시민단체들이 멀티플렉스 CGV의 영화 관람료 1000원 인상을 ...
전남 신안서 어선 탄자니아 냉동 운반선과 충돌…3명 사망·3명 실종
12일 오전 전라남도 신안군 매물도 바다에서 15t급 어선 '2...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