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텔라데이지호 남대서양서 실종…선원 22명 흔적 발견 못 해y
사회

스텔라데이지호 남대서양서 실종…선원 22명 흔적 발견 못 해

페이스북으로 기사보내기 트위터로 기사보내기 미투데이로 기사보내기 네이버로 기사보내기 구글로 기사보내기 싸이월드로 기사보내기

입력 : 2017-04-03 15:10:29 | 수정 : 2017-04-03 16:29:59

프린트 | 기사 스크랩     글자작게글자크게


브라질, 3일 오전 사고 해역에 항공기 파견해 수색 작업
지난달 31일 한국인 8명과 필리핀인 16명이 탑승한 화물선 '스텔라 데이지'호가 우루과이 인근 남대서양 해역에서 침수신고 후 연락이 두절됐다. 2일 오후 부산 중구 중앙동 폴라리스쉬핑 부산지사에 마련한 비상대책본부에서 선사 측의 사고현황 설명회에 참석한 실종 선원 가족이 눈물을 훔치고 있다. (뉴시스)
지난달 31일 우루과이 인근 남대서양 해역에서 화물선 스텔라데이지호가 실종한 이후 수색 작업이 이어지고 있지만 추가로 선원을 발견하지 못하고 있다.

지난달 26일 브라질에서 출발해 브라질 산토스 남동방 1550마일 지점을 항해하던 마샬제도 선적 스텔라데이지호가 31일 오후 11시 20분(이하 한국시각) 한국 선사 폴라리스쉬핑에 선박 침수 사실을 모바일 메신저로 알렸다. 이후 연락이 끊겼다. 배에는 선장·기관사·항해사 등 한국인 8명과 필리핀인 16명이 타고 있었다.

폴라리스쉬핑 비상대책반에 따르면 1일 오후 11시 50분까지 사고 해역에서 구명정 2척과 구명벌(천막처럼 퍼지는 고무배) 3척을 발견했다. 이 가운데 구명벌 1척에서 필리핀 선원 2명을 구조했다. 스텔라데이지호에는 30인승 구명정 2척과 16인승 구명벌 4척이 있다. 사고 해역 가까운 곳에서 항행하던 상선 4척이 스텔라데이지호 침몰 추정 해역에서 수색 작업을 진행했지만 어려움을 겪었다. 육지와 거리가 3000km 정도 떨어진데다 파도 높이가 3~4m에 이르기 때문이다.

필리핀 생존자와 수색에 나선 상선 스피타호 관계자들은 스텔라데이지호가 침수 후 침몰한 것으로 추정했다. 인근 해역 기름띠 식별 정보 등을 고려하면 침몰 가능성이 크다는 것이다. 배가 갑작스럽게 가라앉아 선원들이 물리적으로 대피할 수 없었을 가능성이 있다.

한국 정부의 요청으로 브라질 군당국이 C-130을 급파해 2일 오후 4시 40분에(사고해역 현지시각 오전 6시 40분) 수색 작업을 했다. 이어 브라질 군당국은 항공기 P-3을 급파하기로 결정했으며, 3일 오전 6시(침몰 해역 시각)부터 3시간 30분 동안 항공 수색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브라질 해군이 1일 저녁 구조용 헬기를 탑재한 구축함 1기를 사고 현장으로 보냈다. 구축함은 빠르면 4일 늦어도 5일에는 사고해역에 도착한다. 폴라리스쉬핑의 상선 3척도 현장으로 이동 중이며 첫 선박이 4일 오전 5시에 인근 수역에 도착할 전망이다.

한편 실종한 한국 선원 8명 중에는 최근 파산한 한진해운에서 나와 폴라리스쉬핑에서 새로 일자리를 구한 이들이 절반에 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조은희 기자  [ceh@newshankuk.com]


저작권자 ⓒ 뉴스한국,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핫이슈

‘청주 20대 여성 살인’ 용의자 “험담에 화가 나 범행했다”
20대 여성을 살해해 나체 상태로 유기한 용의자가 피해자가 아이...
“문정인 떠든다” 말했다 혼쭐난 송 국방…야권, 청와대 정면 비판
송영무 국방부 장관이 문정인 대통령 통일외교안보특보를 비판한 발...
남경필, 아들 마약 투약 사건 사과 “제대로 가르치지 못한 불찰”
남경필 경기도지사가 19일 오전 경기도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아...
'누군가 엿보고 있다' IP카메라로 불법 촬영 범죄 기승…경찰, “초기 비밀번호 바꿔야”
최근 집안 애완동물 관리 등으로 사용이 늘고 있는 IP카메라가 ...
고급 외제차 위조 휠 수백 억 원 상당 유통…안전사고 발생 우려
벤츠·BMW·아우디 등 고급 외제 자동차의 위조 휠을 국내에...
만취해 고속도로 8km 역주행…트럭 운전자 붙잡아 조사 중
만취한 상태로 트럭을 몰고 고속도로를 8km 역주행한 70대 운...
불법 대부업의 진화…‘지방세 대납 카드깡’ 업자 적발
급전이 필요한 사람의 신용카드로 지방세를 대납하고 수수료를 선공...
성폭력 저질러도 후원하면 감경? 성폭력상담소, “형사사법체계 패착” 질타
전국성폭력상담소협의회가 14일 오전 11시 서울중앙지방법원 앞에...
시민단체, 유튜브 키즈채널 운영자 고발 “아동 정서적 학대”
시민단체가 어린이를 주인공으로 내세워 자극적인 상황을 연출한 동...
'5·18행방불명자 찾을까?' 4차 암매장지 발굴 8년만에 추진
5·18민주화운동 당시 행방불명자(행불자)들을 찾기 위한 네 ...
맥도날드, “전주 매장 식품안전 이상 없어”…15일 불고기버거 판매 재개
전주 지역에서 햄버거를 먹은 초등학생 등이 집단 장염을 일으켰다...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코레일 "사고 시운전 열차는 새로운 신호장치 점검하던 중"
남편 살해 후 완전범죄 꿈꾼 아내와 내연남…4년 만에 검거
수면제를 먹인 남편을 목 졸라 살해하고 시체를 유기한 아내와 내...

많이 본 뉴스

멀티미디어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