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제목    제목+내용

“국제형사재판소가 김정은 소환하면 반인도범죄 줄 것“
전 세계에서 인권 침해가 가장 극악무도하게 이뤄지는 나라는 북한이다. 김일성-김정일-김정은으로 이어지는 독재 체제 속에서 수많은 사람이 고문과 성폭행·강제노동에 시달리고 있으며 법률적 근거나 재판도 없이 15만~20만 명을 정치범 ...
일반 | 2013-01-20 10:09:49
朴극단적 보수세력 발목 잡히면 한국경제는…
2013년 박근혜 대통령 당선인이 이끄는 차기 정부의 경제정책 동력의 미래는 어떨까? 세계3대 신용평가기관인 무디스는 박 당선인의 차기경제 정책 전망에 대해 “글로벌 경제의 역풍에 직면한 한국경제를 물려받게 될 것”이라면서도 “취임 ...
일반 | 2013-01-19 13:32:54
“한반도 혹한은 북극의 ‘나비효과’ 증폭 현상”
올 겨울 유난히 매서운 추위는 1차적으로 찬 대륙성 고기압 탓이지만 그 원인을 조금만 더 깊이 파고 들어가 보면 지구온난화로 녹아내리는 북극의 눈물 때문임을 알 수 있다. 대기 이산화탄소 등 온실가스는 북극의 변화를 유발하는 ‘외부강...
일반 | 2013-01-05 00:29:08
“한반도 강타한 혹한은 ‘지구온난화 역설’…날씨가 재난”
강력한 한파가 한반도를 강타해 위력을 과시하고 있다. 12월로 들어서면서 ‘올 겨울 최강 한파’ ‘관측 이래 최저 기온’ ‘적설기록 경신’ 등의 수식어를 생산하면서 각종 이변을 낳고 있다. 지난 26일 전국 곳곳의 수은주가 영하 17...
일반 | 2012-12-29 00:31:28
"북동쪽 ICBM발사시 30분내 美워싱턴 도달"
북한이 제5차 장거리 로켓(미사일)인 은하 3호 발사 실험에 성공을 거두면서 미국을 위시한 전 세계가 격랑에 휩싸였다. 이번 로켓은 예사롭지 않다. 전문가들은 로켓 기술을 탄도미사일로 전환하면 사거리 1만km이상 기술을 확보한 것으로...
일반 | 2012-12-14 14:54:30
“여러 종교가 긋는 평행선 그게 바로 조화다”
대한민국은 서구에 비해 빠른 속도의 다문화?다종교 사회화를 겪고 있다. 2011년 현재 전체 인구 대비 한국 내 체류 외국인의 비율은 3% 안팎이지만 이주노동자와 다문화 가정의 수가 빠르게 늘고 있는데다 앞으로도 그 속도는 더욱 빨라...
일반 | 2012-11-24 23:27:32
중동전문가 "美-中 개입하면 큰 전쟁 될 것"
한국외국어대 중동연구소 신양섭 전임연구원이자 교수의 말이다. 전면전이 일어나는 것은 쉽지 않다고 전제하면서도 이란-이스라엘 국지전의 가능성은 열어놓았다. 그렇다면 이란-이스라엘 전쟁은 과연 일어날까. 누구나 갖는 이 의문 앞에 장담할...
일반 | 2012-11-16 21:59:00
[진단] 한국사회의 성숙한 종교 비판 문화를 위한 전문가 인터뷰
대한민국이 다문화사회로 빠르게 변화하고 있다. 행정안전부 조사 결과 2006년 53만여 명이던 국내 거주 외국인 수가 2012년에 140만여 명을 기록했다. 최근에는 외국인 배우자와 결혼하는 사례가 전체 결혼자 중 10%를 넘어서면서...
일반 | 2012-11-11 05:17:44
희망의 망루 세우는 '용산며느리' 정영신
1년 넘게 외부출입을 안했다. 시아버지 장례식을 마지막으로 355일 용산에서의 투쟁도 끝났다. 유가족은 흩어졌고 남일당 건물은 공터로 남겨졌다. 투쟁의 흔적은 사라지고 사람들의 관심도 잦아들었다. 하지만 ‘용산의 며느리’ 정영신(41...
일반 | 2012-10-21 00:54:27
어느 말기 암환자의 절규 "나 지금 살아있다"
관동의대 명지병원 송애란 완화의료코디네이터는 이것이 잘못됐다고 말한다. ‘호스피스’는 죽음을 준비하는 사람들이 아니라 ‘남아있는 삶의 희망을 나누는 사람들’이라고 말한다. 죽음은 삶의 마지막이 아니라 하나의 과정이며 더 나은 죽음을 ...
일반 | 2012-10-21 00:24:00
北, 올해 서울 도심 '전산망교란' 공격한다
"북한이 올해 반드시 서울을 공격한다"는 단호한 울림은 귓전을 때렸다. 한철용 예비역 소장(前 5679 정보부대장)은 2년여 전 동일한 예측을 했었다. 그는 지난 2010년 12월 한 주간지와 인터뷰에서 "북한이 수도 서울을 직접 공...
일반 | 2012-06-09 11:53:50
"충무공은 '정돈된 인격자' 였다"
37년간 충무공 이순신 장군에게 매료된 김종대(64) 헌법재판소 재판관은 30년 경력의 베테랑 법조인이다. 그가 역사속 인물 이순신에게 흠뻑 빠져든 이유는 무엇일까. 64세의 재판관이 말하는 성웅 이순신을 만나기 위해 헌법재판소를 직...
일반 | 2012-05-05 00:37:12
이전페이지   1 2 3 4 5 6 7 8 9 10    

분야별 주요뉴스

| 정치 | 경제 | 사회 | 국제 | 문화 | 연예 | 스포츠 | 북한

이전 다음

TODAY 뉴스

더보기

서울농수산식품公-청과상인, ‘가락몰 이전’ 2년 갈등 해소
가락시장 현대화시설 ‘가락몰’로의 이전을 둘러싼 농수산식품공사와 청과상인들의 갈등이 2년여 만에 해결됐다.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이하 공사)와 청과직판상인협의회(이하 협의회)는 28일 공사 대회의실에서 가락몰 이전에 대해 최종 합의하고 합의서에 서명했다. 지난 2015년 2월 ‘가락몰’이 준공돼 가락몰 입주대상인 직판상인 808명이 가락몰로 이전했지만 청과직판상인 661명 중 330명은 사전협의 부족 등의 이유로 이전을 거부하며 기존 영업장에 그대로 머물러왔다. 공사와 협의회는 지난 2년여 간 지속돼온 이전 분쟁이 파국으로 치닫는 것을 막기 위해 지난달부터 세 차례의 협상을 통해 잠정 합의안을 마련했다. 14일 미이전 상인을 대상으로 합의안에 대한 투표를 실시한 결과 다수가 찬성해 최종 합의로 이어지게 됐다.

많이 본 뉴스